예주가 이야기

청정지역 군위 팔공산 산골에서 농부들이

좋은 농산물과 맛 좋은 물로 전통주를 빚습니다.

원효가 지팡이를 던지고 요석공주를 만나게 한 

방장초(放杖草), 

신라 고승 원효가 팔공산 오도암 서당굴에서 수도를 할 때 

우연히 어떤 약초를 먹고 갑자기 힘이 솟고 

여인이 그리운 게 아닌가.(春意) 

이에 그는 지팡이를 내던지고(放杖) 계림으로 돌아가 

요석공주를 품었다는 방장초= 삼지구엽초

3일간 9번의 사랑으로 원효를 낳은 원효♥요석-3지9엽초

 [삼국유사 권4 원효불기편]  

Wēi ér gāng 

君威爾剛酒는 중국어로 

君(남자, 남편)威爾剛(viagra)酒 (술)

발기부전은 PDE 5(phosphodiesterase 5)라는 효소가 

음경에 혈관이 채워지는 것을 막아 생기는데, 

삼지구엽초의 지표성분 이카린(icariin)이라는 성분이 

PDE 5를 억제해 혈류량 증가를 유도하며,

또한 이 약초에는 에티메딘이라는 성분이 있어 성호르몬

 분비를 촉진시키고, 정수를 풍부하게 해주는 역할을 한다

술맛은 물맛이 좌우합니다. 

 팔공산 청운대 아래 서당굴에서 원효대사보다 앞서 

17세 화랑 김유신이 수련을 하였는데  그 굴 석간수를 마신 

장군은 예순 넘어 5남4녀를 낳았다고 하여 

후대사람들은 이 물이 정력에 좋다하여 

장군수(將軍水)라며, 

 예주는 이 장군수 흘러 온 물로 

한방약용주를 빚습니다.

김유신 79세, 원효 69세 돌아가시다.

페이스북
트위터
카카오톡
카카오스토리
네이버 블로그
밴드